‘尹·安 단일화’에 與 ‘발등에 불똥’…긴급 본부장단 회의



투데이코리아=김찬주 기자 | 성사되지 않을 것처럼 보이던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와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가 극적으로 단일화를 성사시켰다. 그러자 더불어민주당 선거대책위원회가 급히 대책 마련에 나섰다. 민주당 선대위 관계자에 따르면 3일 오전 8시 여의도 당사에서 본부장단 회의를 급히 열어 야권 단일화 이후 선거 전략과 대응방안에 대해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선대위 한 관계자는 걸려오는 기자들의 전화에 “지금 회의중이니 전화를 못 받는다”며 “입장 내는 일정이 정리되면 브리핑을 통해 밝히겠다”고 말했다. 윤후보와 안 후보는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