野 “安 단일화 방식, 소모적 논쟁 우려…그게 李가 바라는 그림”



투데이코리아=김찬주 기자 |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가 여론조사를 통한 야권 후보 단일화를 제안한 것에 대해 권영세 국민의힘 선거대책본부장이 “이 과정에서 벌어질 소모적 논쟁이 더불어민주당과 이재명 대선후보가 바라는 시나리오”라면서 단일화 방식에 우려를 표했다. 권 본부장은 14일 국회에서 열린 선대본부 회의에서 “정권교체와 압도적 승리를 바라는 국민의 열망을 수용해 용기 있는 결단을 해 주신 안 후보님께 우선 감사를 표한다”면서도 “다만 단일화 방식에 있어서 안 후보님 제안에 우려를 표한다”고 선을 그었다. 이어 “더불어민주당과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