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文 4년, 40년 터널 같다는 국민 많아”



투데이코리아=김영준 기자 | 국민의힘이 9일 문재인 대통령 취임 4주년을 앞두고 “이번 정권이 4년 아닌 40년의 긴 터널을 지나는 것 같았다는 국민들이 많다”고 비판했다. 배준영 국민의힘 대변인은 이날 서면 논평을 통해 “먼저,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4주년을 축하드린다. 이제 남은 국정 1년을 잘 운영하시길 희망한다”면서도 이같이 밝혔다. 배 대변인은 “25번의 잘못된 부동산 정책으로 내 집 마련의 꿈은 점점 멀어져 가고 막무가내식 소득주도성장(소주성) 정책으로 195만명의 전일제 일자리를 포함해 내 일자리가 없어졌다”며 “코로나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