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성폭행 의혹’ 해소한 김병욱 복당심사



투데이코리아=오혁진 기자 | 인턴 비서 성폭행 의혹으로 국민의힘을 탈당했던 김병욱 의원이 다시 국민의힘에 복당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21일 국민의힘 경북도당은 당원자격 심사위원회를 열고 김병욱 의원의 복당 심사를 한다고 밝혔다. 이만희 경북도당 위원장 주재로 열리는 이날 심사위원회에서는 김 의원의 탈당 사유가 됐던 인턴 비서 성폭행 의혹에 대한 경찰 수사 결과 등을 검토한 뒤 복당 여부를 결정한다. 앞서 김 의원은 서울경찰청이 인턴 성폭행 의혹에 대해 ‘혐의없음’으로 판단하고 ‘불송치’를 결정했다며 지난달 복당 신청을 했다. 국민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