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이재명 두고 영화 ‘아수라’ 언급하며 비난



투데이코리아=김성민 기자 |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과 관련해 국민의힘 대권 주자들이 영화 ‘아수라’를 언급하며 이재명 경기지사를 비난했다. 먼저 홍준표 의원은 지난 21일 자신의 페이스북 게시글을 통해 “이 지시가 참 이해하기 어려운 방법으로 천문학적인 비리사건을 빠져나가려 한다”면서 “당당하다면 특검을 자청하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의혹을 빠져나가려고 느닷없이 택지 공공개발 운운하다니 가소롭다. 꼭 영화 ‘아수라’를 보는 기분”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하태경 의원도 “추석 연휴에 정치인인지 조폭 두목인지 구분이 잘 안 되는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