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출범 이래 40% 최고치..’與·文’은 동반 하락



투데이코리아=오혁진 기자 | 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문재인 대통령의 지지율이 동반 하락했으나 국민의힘 정당 지지도가 당 출범 이래 최고치인 40%로 올라섰다. 20일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의 여론조사와 한국사회여론연구소 등에 따르면 더불어민주당의 지지율은 감소했고,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에 대한 긍정평가는 줄고 부정평가는 늘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날 공개된 리얼미터가 YTN방송 의뢰로 13∼17일 2,517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9월 3주차 여론조사 결과(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서 ±2%포인트), 국민의힘은 직전 조사보다 2.9%포인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