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중도사퇴, 李 당선 위해 운동화 끈 묶겠다”



투데이코리아=김찬주 기자 | 김동연 새로운물결 대선후보가 후보직 사퇴를 선언하면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의 당선을 위해 뛰겠다고 밝혔다. 다만, 1%대를 오르내리는 지지율을 기록하던 김 후보와의 단일화가 향후 대선 정국에 어떤 영향을 미칠 수 있을지 지켜봐야 한다는 해석도 나온다. 김 후보는 2일 서울 영등포구 캠프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저는 오늘(2일) 대통령 후보직을 내려놓는다. 오늘부터 이재명 후보의 당선을 위해 다시 운동화 끈을 묶겠다”고 했다. 그는 “어제 저는 이재명 후보와 ‘정치교체를 위한 공동선언’에 합의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