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은혜 의원·김민수 위원장, 경기도 법카 사적 운용 진상규명 촉구



투데이코리아=박요한 기자 | 김은혜 의원과 김민수 성남분당을 당협위원장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의 부인 김혜경씨가 경기도 법인카드를 사적유용한 의혹에 대해 연일 진상규명을 촉구하고 나섰다김민수 위원장은 지난 8일 자신의 SNS를 통해 “이재명 후보와 함께 업무추진비 내역의 공개를 촉구했던 성남시민모임은 ‘시민의 세금으로 조성된 판공비를 납세자인 시민에게 공개하는 것은 지방자치제도하에서 당연한 권리’라고 주장했다”며 “정작 이재명 후보는 성남시장과 경기도지사 재직 시 업무추진비와 관련하여 지출결의서나 영수증 같은 증빙서류를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