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원과 선그은 국민의힘 “재보궐 무소속 출마자 복당 없다”



투데이코리아=박수연 기자 | 권영세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장이 이번 대선과 함께 치러지는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에서 탈당 후 무소속으로 출마한 경우 복당을 허용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는 김재원 최고위원의 복당 발언 논란에 대한 선긋기로 풀이된다. 앞서 이준석 대표는 자신의 SNS를 통해 김 최고위원은 당에 꼭 필요한 분”이라며 “당의 대표로서 김 최고위원에게 대선 승리에 중요한 역할을 해주시길 기대한다”고 말해 우회적으로 불출마를 권한 바 있다 하지만 김 최고위원은 “무소속으로 출마해 당선된 뒤 복당하겠다”고 재차 입장을 밝혀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