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숙 의상 사비 지출내역 공개” 요구에 탁현민 “옷장 궁금하다고 열어보겠나”



투데이코리아=김찬주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의 부인 김정숙 여사의 의상 구입에 청와대 특수활동비가 쓰였다는 의혹과 관련한 라디오 방송 중 한 청취자가 30일 ‘사비로 옷을 산 내역을 공개하라’고 말하자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관이 다소 불편한 기색을 드러냈다. 이날 CBS 라디오 인터뷰에 출연한 탁 비서관은 청취자의 이 같은 문자 메시지에 “(청취자의) 옷장이 궁금하다고 제가 그냥 열어봐도 되는 건가”라고 따져 물으며 “정부의 어떤 비용으로도 (김 여사의) 옷값이라든지 사적으로 비용을 결제한 적이 없다”고 답했다. 그는 “(김 여사는)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