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룡 경찰청장 “‘대장동 의혹’ 검경 합동수사가 효율적”



투데이코리아=오혁진 기자 | 김창룡 경찰청장이 대장동 특헤 개발 의혹에 대해 정부 합동수사본부를 꾸리는 것이 효율적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5일 김 청장은 경찰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검찰과 경찰이 이중으로 조사 중이라 비효율적이라고 말했다. ‘수사를 특검으로 넘기는 게 낫지 않느냐’는 국민의힘 김형동 의원 질의에는 “특검에 대해 의견을 밝히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고 말했다. 그는 경찰이 올해 4월 금융정보분석원(FIU)으로부터 화천대유자산관리(화천대유)의 수상한 자금 흐름 정보를 통보받은 지 5개월이 지나서 정식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