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홍국 경기도대변인 “이재명 曰, 동규야, 이리와라? 근거없는 허위!”



투데이코리아=김성민 기자 | 김홍국 경기도대변인은 “이재명 경기도지사에 대한 근거없는 주장을 즉시 중단하라”며 국민의힘 박수영 의원을 비판했다. 김 대변인은 페이스북 게시글에 “박수영 의원은 복수의 경기도청 관계자 제보라며 경기관광공사 사장 임명장 수여식을 하고 사진 찍는 절차를 준비했는데, 이 지사가 절차와 직원들을 물리고 ‘동규야, 이리 와라’ 하면서 바로 티타임으로 들어갔다고 한다고 주장했다”고 적었다. 이어 “박 의원의 주장을 듣고 이를 확인한 바, 현장에 있던 누구도 관련 발언을 들은 사람이 없는 허위 발언이었다”면서 “박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