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눈을 바라보라”던 허경영, 토론회서 “어디서 눈을” 호통



투데이코리아=김찬주 기자 | 허경영 국가혁명당 대선후보가 지난 22일 중앙선거방송토론위원회 주최로 MBC에서 열린 군소정당 대선후보 TV토론회에 앞서 지휘봉을 꺼내 들었다. 이에 토론회 관계자가 제지에 나서자 허 후보는 “어디서 눈을 부라리고 쳐다보고 있어”라며 호통을 치는 모습을 보였다. 앞서 허 후보는 2010년 당시 ‘롸잇나우’라는 음원을 발매하고 “내 눈을 바라봐. 넌 행복해지고 내 눈을 바라봐. 넌 건강해지고…”라는 가사를 통해 유명세를 타기도 했다. 허 후보는 이날 토론회 시작 전 준비과정에서 박정희 전 대통령에게 받았다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