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대장동 해명’했다 퇴장한 김남국, 지난해도 ‘정치 발언’ 뭇매



투데이코리아=김찬주 기자 | 김남국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지난해에도 변호사 단체 대화방에서 정치적 발언을 내놓아 참가자들로부터 항의를 받았던 것으로 드러났다. 27일 본지가 입수한 단체 대화방 내용에 따르면, 지난해 10월16일 김 의원은 ‘○○변호사님의 글, 함께 읽어 봐주셨으면 하는 글입니다’라는 제목으로 해당 변호사가 작성한 장문의 페이스북 게시글 내용을 대화방 변호사들에게 공유했다. 공유된 글 내용에 따르면 ○○변호사는 “검사들의 수사권 행사가 가장 잔인해지는 경우는 사람을 먼저 정하고 그 사람에게 혐의가 있는지를 터는 표적수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