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와이파이 노출됐으니 끄고 참여하라” 민주당 선대위 차원 댓글조작 지시 의혹 논란



투데이코리아=안현준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 선거대책위원회가 조직적으로 여론 작업을 하고 있다는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다.21일 복수의 제보자에 따르면 최근 이재명 캠프 관계자들이 이 후보와 관한 기사들을 지정해 텔레그램 방에 공유한 후 선플에는 공감을 누르고, 악플에는 비공감을 누르는 등의 조직적인 행동을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제보자들이 공개한 일부 메세지에는 “현재 선대위 와이파이가 노출된 상태”라며 “선플과 공감을 할때에는 와이파이에 접속한 상태에서 하면 추적이 가능하니 와이파이를 끄고 참여주길 바란다”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