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일부 친문 “이재명 대신 윤석열 뽑자” 주장에 당내 논란 격화…‘파문’



투데이코리아=안현준 기자 | 일부 친문(親文) 지지자들 사이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대신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를 뽑자”고 주장하는 목소리가 나와 논란이 일고 있다.이에 이재명 측 지지자들은 “해당 행위”라며 반발하고 있다.6일 복수의 정치권 관계자들은 이같은 내용이 담긴 글들이 더불어민주당 당원 게시판에 올라왔다고 밝혔다. 그 중 한 게시물에서 문파(친문)라고 밝힌 글 작성자는 “이재명이 더 위험하다”며 “이재명은 보편복지가 아닌 기본시리즈를 밀고 있어 현 정부의 정책을 밀어버릴 것”이라고 주장했다.그러면서 “윤석열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