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진 “채이배 입 틀어막기 안돼…여러 의견 나와야”



투데이코리아=김찬주 기자 |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이 퇴임사에 반성문을 써야 한다’고 언급한 채이배 비상대책위원에 대해 당내에서 거센 반발이 일자 “서로의 입을 막는 방식으로 아예 입을 떼지 못하게 논쟁이 되는 것은 안 된다고 본다”고 지적했다. 박 의원은 18일 YTN 라디오 ‘황보선의 출발 새아침’에서 “당내 논란과 반발이 있기는 하지만 여러 가지 이야기들이 당 안에서 나와야 한다”며 “일부는 공식 사과를 요구하고, 어떤 의원님들은 비대위에서 내보내라고 이야기하시는 분도 계신데 그런 의견은 과하다고 생각한다”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