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전투표 부실관리’에 선관위 사무총장 사의표명…노정희, 입장 無



투데이코리아=김찬주 기자 | 20대 대선 사전투표 부실관리 논란을 일으킨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김세환 사무총장이 16일 사의를 표명했다. 다만, 노정희 중앙선관위원장은 해당 논란에 대해 자신의 거취를 표명하지 않은 상태다. 이에 정치권에서는 “선관위의 꼬리자르기식 책임 회피”라고 지적했다. 김 사무총장은 이날 중앙선관위 직원들에게 이메일을 보내 “사전투표 부실 관리 사태와 관련해 사무총장으로서 책임을 통감하고 사죄드린다”며 “이번 사태의 모든 책임을 지고 사무총장에서 물러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어 “직원 여러분들께서는 최선을 다해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