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평택사업장 찾은 박용진 “나는 삼성 지킴이”



투데이코리아=안현준 기자 |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삼성전자 평택캠퍼스를 찾아 “삼성전자는 대한민국의 자랑스러운 기업”이라고 밝혔다.박용진 의원 측은 이날 삼성전자 사업장을 둘러보며 반도체 산업의 전반을 비롯해, EUV 팹라인을 둘러봤다고 전했다.그러면서 박 의원은 “나는 삼성 지킴이”라며 “스타트업을 유니콘기업으로, 중소기업을 중견기업으로, 대기업을 글로벌 기업으로 만드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박용진 의원은 “삼성전자 같은 회사 10개~20개 만들겠다”며 “반도체 상황 말씀 주시면 저도 배우고 지원하고 실천하겠다”고 강조했다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