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일종 “가난하게 크면 형수에 쌍욕하고 조폭 변호?”···이재명 직격



투데이코리아=유한일 기자 | 성일종 국민의힘 의원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를 향해 “가난하게 큰 사람은 모두 형수에게 쌍욕하고 조폭, 살인자 변호하냐”고 직격했다. 앞서 이 후보가 ‘제 출신이 비천하다. 비천한 집안이라서 주변에 뒤지면 더러운 게 많이 나온다’고 말한 데 대한 비판이다. 성 의원은 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 후보의 출신보다는 그 말 자체가 참 비천하다”며 “가난하게 크면 모두 이 후보처럼 사는 줄 아느냐. 두 번 다시 이런 궤변하지 말라”고 밝혔다. 성 의원은 “비천한 집안에 태어났다고 해서 뒤지면 더러운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