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김혜경 “제보자는 피해자…제 불찰, 진심으로 사과”



투데이코리아=김찬주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혜경 씨가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최근 자신에게 불거진 ‘과잉 의전’ 논란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이 자리에서 김씨는 제보자 A씨에 대해 “피해자”라 지칭하며 “진심으로 사과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김씨는 9일 오후 5시 서울 여의도 민주당 중앙당사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이 같이 말하면서 “공직자의 배우자로서 모든 점에 조심해야 하고, 공과 사의 구분을 분명히 해야 했는데 제가 많이 부족했다. 국민 여러분들께 특히 A씨 당사자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