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중재법’ 본회의 무산…여야 대표 ‘100분 토론’도 결방



투데이코리아=김찬주 기자 | 언론중재법 개정안 처리에 여야가 끝내 접점을 찾지 못하면서 30일 오후 예정됐던 국회 본회의 개최가 무산됐다. 이에 따라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진행하기로 한 MBC ‘100분 토론’도 결방됐다.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와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박병석 국회의장 주재로 4차례에 걸쳐 회동했다. 하지만 합의에 이르지 못한 채 다음날인 31일 다시 만나기로 했다. 윤 원내대표는 회동 후 기자들과 만나 “마지막 회동에서 여야 양당이 조금 새로운 제안을 각각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