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중재법 본회의 D-1, 與 “8월 내 통과해야” 못박아



투데이코리아=박요한 기자 | 여야의 언론중재 및 피해구제 등에 관한 법률(언론중재법) 본회의를 하루 앞두고 다양한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29일 민주당에 따르면 당 지도부는 당내 이견을 종합해 설득하겠다고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30일 본회의 직전 의원총회에서 언론중재법 개정안에 대한 당의 최종 입장을 확정하겠다는 방침이다. 민주당은 이에 앞서 지난 27일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로 미디어특별위원회·문화체육관광위원회·법제사법위원회 연석회의를 열어 언론중재법 개정안에 대한 의견을 수렴한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은 이날 연석회의에서 “8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