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중진 의원들 “文, MB·김경수 사면” 한 목소리



투데이코리아=김찬주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이명박 전 대통령과 김경수 전 경남지사를 함께 사면할 것이라고 권성동 국민의힘 의원(4선)과 이상민 더불어민주당 의원(5선)이 전망했다. 다만, 민주당 내에서는 이 전 대통령 사면 의견에 반발하며 이 의원에게 ‘배신자’라는 비판의 목소리도 내고 있다. 권 의원은 15일 MBC라디오에서 이 전 대통령 사면에 대해 “문 대통령이 (이 전 대표와 김 전 지사를) 같이 사면하리라 본다”며 “문 대통령 최측근인 김경수 전 지사를 살리기 위해, 동시에 사면하기 위해 남겨놓은 것”이라 주장했다. 앞서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