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서대필 곽상도, 아들 ‘퇴직금 논란’에 버티기…”檢 수사 결과보고 사퇴”



투데이코리아=오혁진 기자 | 국민의힘을 탈당한 곽상도 무소속 의원이 버티기에 나섰다. 아들의 ‘화천대유 50억 퇴직금’ 논란에 대한 검찰 수사 결과에 따라 의원직을 포함해 모든 책임을 지겠다고 밝힌 것이다. 곽 의원은 최근 SNS를 통해 자신은 대장동 개발 사업에 어떤 영향력도 행사한 바 없고, ‘화천대유’와 관련해 어떤 발언도 한 적 없다고 밝혔다. 또 이재명 캠프 측에서 자신을 선거법 위반으로 고발하고 아들의 성과급 50억 원에 대해 뇌물죄로 수사를 촉구했다면서 자신도 신속한 수사를 요청한다고 덧붙였다. 특히 대장동 개발 사업의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