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고발사주 의혹’에 휘둘리는 野, 검증단 설치 속도 낸다



투데이코리아=오혁진 기자 | 국민의힘이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고발사주’ 의혹에 대해 정면돌파하기로 했으나 내부적으로 고민에 빠진 모습이다. 제보자가 누구인지 실체적 진실이 드러나지 않은 상황에서 대응하는 것이 역풍을 맞을 수도 있기 때문이다. 7일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CBS 라디오에 출연해 후보검증단 설치와 관련해 우려가 뒤섞인 말이 많다며 국민의힘 내부 상황을 전했다. 이 대표는 최고위원들에게 검증단장 후보를 추천해달라고 요청했고 이달 내로 검증단이 꾸릴 계획이다. 국민의힘은 고발사주 의혹이 정치공세에 불가하다며 당과 아무런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