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인천 표심공략 행보…‘힘 실은’ 유정복 前시장



투데이코리아=김찬주 기자 | 50일도 남지 않은 대선 정국이 ‘대장동 의혹’ ‘녹취록 파문’ 등으로 진흙탕 대선이라는 여론의 비판을 받는 가운데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인천 표심을 공략하는 행보에 나섰다. 이에 유정복 전 인천시장은 “함께 가면 멀리갈 수 있다”고 윤 후보에게 힘을 보탰다. 19일 윤 후보 캠프에 따르면 얼마 남지 않은 대선 판에 우위를 차지할 여러 해법 중 승패의 바로미터로 일컫는 수도권 지역에서 인천을 격전지로 보고 인천 표심 공략에 공을 들이는 모습이다. 이는 최근 여론 조사상 윤 후보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