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잇단 인사 ‘부실 검증’ 불구 “사과 의지 안 보여”



투데이코리아=오혁진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영입한 인물들이 사회적 논란에 휩싸였던 인물이라는 비판이 일면서 인사 부실 검증 논란이 일고 있다.딸의 KT 채용비리로 재판에 넘겨진 김성태 전 국민의힘 의원과 ‘독재 발언’을 한 함익병 피부과 전문의 원장을 선거대책위원회 핵심 인사로 영입하려 했으나 사과조차 없는 윤 후보도 문제라는 지적이 당내에서까지 제기되는 분위기다.6일 윤석열 후보 선대위 이양수 수석대변인은 취재진과 만나 함 원장에 대한 공동선대위원장 철회 사실에 대해 “앞으로 인선에 대해 더욱 더 주의를 기울여 검증을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