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작은 기업이 대기업으로 성장하는 사회가 공정한 사회”



투데이코리아=안현준 기자 |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작은 기업이 대기업으로 성장하고, 가치를 창출해낼 수 있는 사회가 공정한 사회”라고 밝혔다.윤석열 전 총장은 이날 강남구 역삼동에서 스타트업 대표들을 만나 이와 같이 말하며 “공정한 기회와 그에 따른 보장이 주어져야 큰 틀에서의 공정이 이뤄지고 경제 역동성이 배가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윤 전 총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스타트업 기업이 커가는 속도가 과거보다 훨씬 빠르다는 데 주목해야 한다”며 “스타트업을 향한 각종 규제를 완화해야 한다”고 밝혔다.그러면서 “국가 경제는 가장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