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전 검찰총장, ‘제3지대’ 접고 국민의힘 입당 가시화?



투데이코리아=오혁진 기자 |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국민의힘에 입당할 것이란 관측이 커지면서 야권 ‘제3지대’론이 가라앉는 분위기다. 최근 국민의힘 의원들과 직접 접촉하는 등 사실상 ‘대권 도전’ 의지를 피력했기 때문이다. 윤 전 총장은 지난달 24일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과 통화하면서 “고민이 많았는데, 이제 몸을 던지겠다”고 했다. “정권 교체와 국민 염원에 대해 책임감을 가졌으면 좋겠다”는 장 의원의 조언에 대한 대답이었다. 국민의힘 한 핵심 관계자는 기자와의 통화에서 “윤석열 전 총장이 장제원 의원뿐만 아니라 여러 중진들과 접촉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