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준표 선배는 정권교체 위한 깐부”



투데이코리아=김찬주 기자 | 국민의힘 대선 후보로 선출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당내 경쟁자였던 홍준표 의원에게 “이제 우리는 모두 정권교체를 위한 깐부”라고 밝혔다. 윤 후보는 7일 자신의 SNS에 저보다 더 빛났던 홍 선배님의 짧은 메시지와 미소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특히 이날 글에서 윤 후보는 ‘홍선배’라고 칭하며 “국민과 당원들에게 보인 맏형다운 미소를 잊지 않겠다”고 썼다. 이어 윤 후보는 “어제 전당대회 이후 첫날 일정을 바쁘게 소화했다”며 “정치권 인사로는 처음으로 이준석 대표를 만나 유익한 조언도 들었다”고 했다.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