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경기지사 “방역지침 준수가 전면봉쇄 가지 않는 방법”



투데이코리아=안현준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3일 “철저한 방역지침 준수만이 코로나19 4차 대유행을 막고 전면봉쇄로 가지 않는 최선의 방법”이라고 밝혔다.이재명 지사는 이날 온라인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이와 같이 전하며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지금의 확산을 막지 않으면 전면 봉쇄로 갈 수밖에 없는 위기에 직면했다”고 덧붙였다.이 지사는 “1차와 2차, 3차 대유행의 파도를 도민 여러분의 참여와 희생 속에 거뜬히 넘겨 왔지만 오늘 도민 여러분께 전보다 더 힘든 고난으로의 동참을 호소하게 됐다”며 “경기도 하루 확진자가 300여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