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경기지사 “청년들, 공정에 대한 열망 크고, 불공정엔 분노”



투데이코리아=김성민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우리도 청년 시절을 지내왔지만 그때는 기회도 많고, 새로운 시도도 많이 가능했기 때문에 희망을 갖고 살았지만 지금 청년들은 기회가 워낙 적다”고 주장했다.이재명 경기지사는 지난 26일 ‘메타버스’ 형식으로 진행된 ‘제1기 경기도 청년참여기구’ 발대식에서 참석해 이와 같이 전하며 “그래서 희망도 잃고, 경쟁도 격렬하고, 공정에 대한 열망이 크고, 불공정에 분노하는 상황”이라고 덧붙였다.이 지사는 “청년들은 우리 사회 주요 구성원이지만 의사 결정에 참여하지 못하고, 정책 결정이 어떻게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