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네거티브 중단하겠다…與 ‘원팀’ 정신으로 뭉쳐야”



투데이코리아=김영준 기자 | 대선 출마를 선언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여권 주자들 간의 ‘네거티브’ 공방을 중단하겠고 밝혔다. 이 지사는 8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우리 민주당 경선 과정에서 격화되고 있는 네거티브 공방에 대해 당원과 지지자들의 우려가 커지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지사는 “우리 당 상임고문단께서 당 지도부를 만나 네거티브 공방 과열에 대한 우려를 전하시면서 정책 경쟁으로 국민께 감동을 드려야 한다고 당부했다”며 “실제로 많은 국민들께서도 실망감을 비치고 계시다. 지역 순회 중에 ‘민주당이 집안싸움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