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코로나 확진자 접촉 가능성에 오늘 일정 전면 취소



투데이코리아=오창영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와 같은 공간에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이 후보는 8일 예정된 일정을 전면 취소했다.더불어민주당 선거대책위원회(선대위)는 이달 7일 저녁 이 후보가 참석한 ‘명심 토크 콘서트’에서 한 카메라 감독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됨에 따라 이날 계획된 이 후보의 모든 일정을 전면 중단한다고 밝혔다.권혁기 선대위 공보부단장은 “이 후보는 밀접 접촉한 것은 아닌 것으로 보인다”면서도 “그러나 선제적 PCR 검사 등을 위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