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패싱 논란’에 洪 일침…“당대표 무시, 대선 망한다”



투데이코리아=김찬주 기자 | 최근 이른바 ‘패싱’ 논란에 휩싸인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30일 오전 예정됐던 일정을 전면 취소한 채 연락까지 두절됐다는 풍문이 이는 가운데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이 “당대표를 겉돌게 하면 대선을 망친다”고 일침을 가했다. 홍 의원은 이날 청년들과의 소통을 위해 만든 온라인 플랫폼 ‘청년의 꿈’ 중 질의응답 코너인 ‘청문홍답’에서 ‘이준석 대표가 금일 일정을 취소하고 고심에 들어갔다고 한다’는 등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평소 홍 의원은 청문홍답에서 단답이나 단문으로 답했다. 하지만 이 대표의 현 상황에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