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지원금 갈등’ 경기도의회 민주당 내홍 격화



투데이코리아=박요한 기자 | 경기도의원들이 박근철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의 사과를 요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하는 등 경기도 전 도민 재난지원금과 관련한 내홍이 격화되고 있다.송한준 전 의장과 안혜영·김원기 전 부의장, 양철민·장태환·오광덕·전승희 의원 등 도의원 20명은 도의회 1층 로비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와 같이 밝히며 ‘전도민 재난지원금 지급’과 관련한 문제를 제기와 함께 도의회 민주당 대표단의 사과를 요구했다.이들 의원들은 성명서를 통해 “도의회 민주당 대표단은 소속 의원들에 대한 의견 수렴 절차 없이 의원총회도 거치지 않고 전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