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文대통령 제76차 유엔총회 기조연설…올해도 ‘종전선언’ 제안



투데이코리아=박요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2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유엔총회장에서 열린 ‘제76차 유엔총회’ 기조연설을 통해 한반도 평화에 대한 의지를 밝힌 가운데 국제 사회의 지지를 요청했다. 특히 지난해 유엔총회에 이어 올해도 ‘종전선언’을 제안했다. 문 대통령은 “남북미 3자 또는 남북미중 4자가 모여 한반도에서의 전쟁이 종료되었음을 함께 선언하길 제안한다”며 “한국전쟁 당사국들이 모여 ‘종전선언’을 이뤄낼 때, 비핵화의 불가역적 진전과 함께 완전한 평화가 시작될 수 있다고 믿는다”고 강조했다. 다음은 제76차 유엔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