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전국민 재난지원금은 표퓰리즘”···민주당 직격



투데이코리아=유한일 기자 | 5차 재난지원급 지급 범위와 관련 전(全) 국민 지급을 요구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에 대해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상위 1프로 부자에게까지 지급해야 한다는 주장은 경제논리가 아닌 정치논리에 매몰된 포퓰리즘”이라고 직격했다. 정 전 총리는 2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집단면역 전에 무차별 재난지원금은 안 된다’ 글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정 전 총리는 “보편적 무상급식이 옳다고 해서 재난지원금도 항상 전 국민 지원해야 하는 것은 아니다”라며 “민주당 지도부가 집권당으로서 국정운영의 안정감과 책임감을 보여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