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지역구 의원·위원·단체장 “尹, 소형원전 설치 즉각 중단하라”



투데이코리아=김찬주 기자 | 지난 대선기간 윤석열 당시 국민의힘 후보 캠프에서 원자력 및 에너지 정책분과장을 맡았던 주한규 서울대 원자핵공학과 교수가 “충남 서해안에 소형모듈원전(SMR)을 건설하겠다”고 주장한 것과 관련 충남에 지역구를 둔 국회의원과 단체장들이 집단 반발에 나섰다. 어기구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9일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충남석탄화력발전소 지역 원전 설치 시도 즉각 중단 촉구’ 기자회견을 열고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은 충남 지역에 SMR을 설치하겠다는 계획을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인수위는 지난 25일 원자력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