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숨’ 쉰 與 최민희, 말린 대구 들고 나온 윤석열에 “또 무속인가”



투데이코리아=김찬주 기자 | “이건 뭡니까? 햐…낯설다. 무속 또?”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후보가 22일 지역 유세현장에서 ‘국민이 키운 거제 대구’라고 적힌 리본을 단 건대구를 들어 올리자 최민희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무속’ 논란을 들고 나서면서 한 발언이다. 윤 후보는 “청년 어부로부터 받은 귀중한 선물을 폄훼했다”며 맞받았다. 윤 후보는 2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지난 주말 거제 유세 도중 청년 어부로부터 귀중한 선물을 받았다”며 “그런 귀중한 선물을 어떤 분이 ‘무속’이라고 폄훼했다. 주민의 땀과 노력이 담긴 지역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