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국감] 농해수위 첫 국감 파행…野 ‘이재명 대장동 특검’ 피켓에 與 퇴장



투데이코리아=박수연 기자 |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이하 농해수위) 국정감사가 대장동 게이트 특검 수용을 촉구하는 야당 의원들과 이에 반발하는 여당 의원들의 퇴장으로 파행을 겪었다. 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농해수위의 농림축산식품부에 대한 국정감사가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불참한 가운데 파행됐다. 이날 농해수위 소속 국민의힘 의원들은 자리에 ‘이재명 판교 대장동 게이트 특검 수용하라’는 문구가 적힌 피켓을 내걸었고 민주당 의원들은 즉각 항의하며 국감장에 출석하지 않았다. 이에 정점식 국민의힘 의원은 “민주당 의원들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해보기


추천 기사 글